지금이 먹을 시기! 가을 디저트♪~ 후쿠오카 미츠코시 편~

2012.10.23 10:28

 

가을의 맛을 듬뿍 넣어 만든 디저트 특집

 

 

「후쿠오카 미츠코시(福岡三越)」

・Add.:福岡市中央区天神2-1-1

・TEL:092-724-3111

・OPEN:10:00~20:00

 

후쿠오카 미츠코시에서 먼저 향한 곳은…

 

 

9층에 있는 「Café comme ca(카페 코무 사)」기성복 브랜드가 운영하는 카페입니다.

 

 

「Café comme ca」의 특징은 제철 과일을 듬뿍 넣어 만든 타르트!

그 중에서도 발견한 가을 디저트는 바로 이것!

 

 

「애플 로즈의 베리몽블랑」(1조각에 950엔)귀여운 케이크지요~

아몬트의 바삭바삭한 타르트 바탕에 프랑보와즈의 퓨레를 첨가한 몽블랑의 페이스트가 생크림과 함께 데코레이션되어 있습니다. 그리고 로즈의 부분은 구운 사과!

한 조각이 굉장히 커서 볼륨감도 만족스럽지만, 사과가 굉장히 신선하고 몽블랑 페이스트도 달콤해서 하나를 날름 먹어버렸답니다.

접시에 데코레이션도 서비스해 주셨답니다!

 

 

그리고 지하2층의 식품 코너로 이동해보니, 처음으로 눈에 띈 것은 9월 25일(화)에 막 오픈한 타르트 전문점 「TARTE DE SAISON ANTENOR(타르트 드 세즌 안테노르)」.

 

 

강추하는 것은 「쿠리키통의 타르트(栗きんとんのタルト)」(504엔)

 

 

겉은 바삭바삭, 안은 촉촉한 타르트 바탕에 밤의 페이스트, 밤 하나 하나 마다 듬뿍 들어간 생크림, 짜잔 올라간 가을 타르트. 일본 밤의 구수한 달콤함이 한 가득, 가을 모드에 들어간 케이크예요!

 

 

계속해서 전국 명과를 진열하고 있는 셀렉트 샵「菓遊庵(카유안)」.

 

 

가을답게 고구마와 밤을 넣은 일본 과자가 잔뜩 진열되어 있었어요!

 

 

여기에는 12월까지 「恵那寿や(에나스야)」의「栗きんとん(쿠리킨통)」(6개 1,344엔)가 하루 50상자 한정으로 입하중~!
라고 해서 사버렸답니다! 매년 이 ‘쿠리킨통’을 마음에 들어하는 팬들이 많아 한 사람이 여러 개를 구입하는 분도 있을 정도로 인기 만점이랍니다.

 

 

상자의 뒤의 상표를 보니, 원재료가 「밤, 설탕」그리고 끝!

이 “밤의 느낌”, 아무쪼록 맛보고 싶어요오. 밤의 원산지는 기후(岐阜)의 산중으로 매일 어머님들이 하나하나 손으로 만들고 있다고 하는 에피소드에 마음이 따뜻… 그러니 맛있을 수밖에요~.

 

 

아무튼, 아직 남았다구요! 다음은 「에비 와라베 케이신도(海老菓子処 桂新堂)」

보리새우와 초새우 그 자체를! 오센베(일본 쌀과자)로 만든 것이 유명한, 독특한 과자점입니다.

 

 

이것은 제철 음식에서도 그 센스가 돋보이는 이른 바, 바로 ‘할로윈'(1봉지 210엔).

 

 

로윈이라고 하는 것은 서양 풍의 이벤트인데도 각각 새우 맛의 호박과 요괴, 호박 맛의 오센베로 표현했답니다.
귀,귀여워어….이건 딱 선물하기 좋을 것 같아요!

 

 

그리고 마지막은「Muffin Garden(머핀 가든)」이 쪽은 9월에 막 오픈!

 

 

알록달록한 여러가지 종류의 머핀이 진열되어 있네요. 그 중에서 눈에 띈 것은 가을 머핀.

 

 

「알밤 캐러멀 머핀(渋皮栗のキャラメルマフィン)」「알밤 메에플 머핀(渋皮栗のメープルマフィン)」「알밤 다크 초코렛 머핀(渋皮栗の濃厚チョコマフィン)」(각 378엔)이 알밤의 존재감, 대단하죠? 먹어보니 좋은 느낌의 촉촉한 머핀~♪

전혀 입안이 퍼석퍼석하지 않아요! 가을에만 맛볼 수 있는 스페셜한 머핀입니다.

 

먹어도 먹어도 여전히 마음에 들어, 먹고 싶어지는, 가을 디저트.

「후쿠오카 미츠코시(福岡三越)」의 리포트는 여기까지.

점심시간, 3시의 간식타임, 저녁 식사 뒤에, 하루 세 번을 목표로 계속 먹어볼까요오~.

 

「다이마루(大丸) 후쿠오카 텐진 본점」

 

「이와타야(岩田屋) 본점」
http://www.kyushu-style.com/special/5472

 


목록

TOP